어디에 미리 공지가 올라왔었는지 어땠는지는 모르겠지만 트위터를 보다가 금빛 모자이크 성우인 니시 아스카우치야마 유미가 방송 선전하는 것을 보고 '이건 보지 않으면!' 했었습니다. SHOWROOM에서 방송중인 '토야마 나오의 무지개와 함께!' 란 시청자와 소통하는 생방송에 Rhodanthe* 멤버가 총출동한다는 것.


방송일인 2017년 12월 26일 오후엔 일하고 있어서 본래라면 볼 수 없지만 어찌저찌 시간 내서 전부는 아니지만 조금씩 볼 수 있었습니다.


역시 이 성우 유닛은 대단하더군요. 수다 스킬이 남다르고 예능인 집단을 보는듯한 밝은 분위기가 시청자에게 기분 좋은 웃음을 짓게 만들어줍니다.


금빛 모자이크 2기 방송 이후로 작중 비중이 높아진 호노카 역의 스와 아야카가 Rhodanthe* 멤버의 객원멤버격인 느낌으로 꾸준히 멤버들과 함께 얼굴을 비추고 있어 5명 Rhodanthe* 자체만이 모인 장면은 정말 보기 드물었습니다. 얼마 전까지 타네다 리사가 병으로 성우업 휴식중이기도 해서 더더욱 드문 장면.


성우 유닛은 매 분기마다 여러 애니메이션에서 결성되지만 이렇게 친밀함을 유지하는 유닛은 거의 없습니다. 대부분 일로 만나서 뭉치는 것이기 때문에 작품이 끝나면 유닛 안에서 친해진 사람 한 두 명이 있으면 다행일까 하는 정도고, 거진 다 '예전에 어느 작품에선가 만나서 같이 노래 불렀던 성우' 정도의 거리감을 가질 뿐이죠. 그냥 지인일 뿐 친구는 아닌 겁니다. 생방송이나 라디오에서는 친한 어필 잔뜩 하지만 작품이 끝나고 자기 트위터나 블로그 등에 예전 성우 유닛 멤버들과 만나서 놀았다는 이야기를 적는 성우 많이 못봤습니다(없다는 건 아닙니다). 거의 다 지금 같이 작업하는 성우들과 친분 어필하는 것들 뿐이죠.


Rhodanthe*는 5년이 되어가도록 같이 작품활동을 하고 있지 않아도 누군가의 생일엔 모두가 모여 서로의 생일을 축하해주기도 하고, 아무 일이 없어도 모임을 갖고 어울려 노는, 죽마고우는 아니지만 어지간한 죽마고우보다 더욱 친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어서 보기 좋네요. Rhodanthe의 꽃말인 '영원한 우정'이 이들에게 이어지길 응원합니다.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