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주일 늦은 소식입니다만 성우 타나카 마나미의 유일한 레귤러 일인 라디오 '성우 그랑프리 더 radio'가 일요일 26시 30분대로 옮겨왔습니다.


이 라디오는 2012년 4월 시작해서 2013년 7월부터 타나카 마나미가 2대 진행자를 맡아서 지금까지 진행해오는 A&G+ 장수 라디오입니다.


1대 진행자는 타나카 마나미와 같은 양성소인 'A&G 아카데미' 출신인 '나가 아미'란 성우인데 어째선지 도중에 교체되어 나가고 그 뒤로 소속사인 아오니 프로덕션에서도 퇴소(표현은 퇴소라고 되어 있지만 주니어 3년차, 소속 4년차 연말에 관둔 정황상 쫓겨나는 것이나 마찬가지)한 것을 보면, 이미 7월에 소속사에서 방출 확정되고 매니지먼트가 끝나면서 분위기상 진행자 교체로 이어진 모양입니다. (실상은 본인들과 관계자만 알겠지만) 나가 아미는 이후 AIR AGENCY 양성소로 들어가 다시 연습생부터 시작해서 2015년 정식 소속되어 성우로서 활동 재시작하는 고생을 한 모양이니 어딘가 작품에서 이름 들을 기회가 온다면 응원해줘야겠습니다.


...는 어쨌건, 지금은 2대 진행자인 타나카 마나미가 2013년 7월부터 현재 2017년 1월까지 진행을 이어오고 있습니다. 시기적으로 타나카 마나미가 첫 주연이자 대표작인 금빛 모자이크가 방송 시작한 시점에 성우 그랑프리 라디오를 맡게 되었으니 여기서 시너지 효과를 얻어 부쩍 인지도가 올랐으면 좋았으련만, 아쉽게도 이 라디오에서 썩 빛을 보지 못하고 라디오 자체가 묻혀 버립니다.


1대가 진행할 때는 일요일 심야 시간대였지만 개편되면서 타나카 마나미가 맡으며 금요일 18시 30분으로 옮겨와서 아주 좋은 시간대까지는 아니지만 나름 무난한 시간대로 왔건만, 라디오가 뜨지 못했던 이유는 방송 자체가 잡지 소개에 초점을 맞췄다는 것이 1차적이지만, 타나카 마나미의 진행은 너무 정중하다는 것이 문제였습니다. 무언가를 설명하면 다른 진행자들은 몇 분 안에 상황 설명부터 마무리 멘트까지 끝내고 다음 편지를 읽거나 코너가 넘어가는데, 타나카 마나미는 하나를 설명하는데 구구절절 차근차근 사소한 것까지 전부 이야기하다보니 말이 길어지고 지루한 느낌이 드는 것이 큰 단점인 겁니다. 요즘은 많이 느슨해지고 폭탄 발언도 날리지만 기본 진행이 너무 정중한 것은 여전합니다.


2014년 10월부터 토요일 17시 30분으로 옮겨와 더욱 듣기 힘든 시간대가 되어 라디오 인지도가 훨씬 떨어졌고, 2017년 1월부터 일요일 26시 30분 A&G+ 편성표의 마침표를 찍는 시간대로 옮겨와 어딜 보나 좌천인 꼴이 되어 버렸습니다. 성우 그랑프리 잡지 안에서 A&G+ 방송 소개 코너를 오래 다루고 있고, 성우 그랑프리 라디오 진행자로 A&G 출신을 꽂아 넣었다는 서로의 관계성이 있어서 방송이 종료되지 않고 간신히 호흡기 달고 살아 있다는 느낌입니다.


차라리 월 1회 참가하는 편집장을 아예 빼고 말주변 좋은 진행자를 한 명 더 데려와서 여성 성우 2인 체제로 가면 지금보다 청취자가 늘어날 것 같은데 왜 편집장의 출연을 고집하는지 모르겠네요. 편집장은 출연이 아니라 잡지 소개할 때 주요 포인트에 코멘트를 전해주는 정도면 충분할텐데 말입니다.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성우 그랑프리 2015년 3월호 샀습니다.


이번 호 표지는 성우 아이돌의 대표격인 오구라 유이. 첫 단독 앨범 발매 기념으로 특집도 크게 실었더군요.


제 가장 큰 구매 목적인 금빛 모자이크 Rhodanthe* 캐릭터 앨범 2편 발매 기념 타네다 리사 & 우치야마 유미 인터뷰는 고작 3페이지지만 친밀도 체크 퀴즈나 앨범 수록 이야기가 실려 있어 볼만했습니다.


그 밖에 관심 가지고 본 기사는 오오가메 아스카랑 코마츠 미카코 인터뷰 내용 정도.


아, 별책 부록인 '성우명감 2015 여성편'이 맘에 들더군요. 과거부터 지금까지 활동한 여성 성우 694명의 간략한 프로필이 실려있는 70페이지 분량의 소책자인데 이름순으로 정렬되어 있어 찾아 보기 편하게 되어 있었습니다. 작년에 반짝 활약을 보였던 '요시다 유리'같은 일부 신인이 목록에서 제외된 것이 조금 아쉬웠습니다만.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이번에도 여러 성우 정보가 잔뜩 담긴 성우 그랑프리 11월호가 발매되었네요.


제가 중점적으로 체크하는 부분은 Rhodanthe* 특집과 초! A&G+ 뉴스입니다. 


지난 7월호에 이어서 4개월만에 다시 Rhodanthe*가 성우 그랑프리에 실렸습니다. 2기 발표되고 라이브 이벤트 했다고 무려 표지+11페이지 대 특집을 하고, 라이브 블루레이 발매된다고 다시 특집 기사를 실어 주다니 성우 그랑프리 편집부에 Rhodanthe* 팬 혹은 강력한 조력자가 있는 게 분명합니다. 역시 히로시마 편집장의 힘인가..


초! A&G+ 뉴스에선 성우 그랑프리 선전을 하는 성우 그랑프리 더 Radio를 선전하고 있습니다. 분카방송의 높은 분이 오셨을 때 '뭘 특집으로 하면 좋을까?'하고 물어봤더니 '이 방송으로 괜찮지 않아?'라고 답을 해왔다는군요. 방송 진행 6쿨째 무사 돌입한 타나카 마나미랑 히로시마 편집장의 인터뷰 내용이 기대됩니다.


그 밖에도 몇몇 기사에 관심이 가니 이건 꼭 사야합니다.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히요 2014.10.16 08: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방금전 구매신청했습니다. 표지는 유이스미레카오리라는 유닛이군요 (すっとぼけ)



프로덕션 바오밥 성우 두 명이 진행하는 성우 그랑프리 발신의 니코동 생방송 '카네모토 히사코랑 카와카미 치히로의 텔러 소녀의 집'에 같은 프로덕션 바오밥 소속이며 성우 그랑프리 연결 관계[각주:1]가 있는 타나카 마나미가 이벤트 게스트로 참가했습니다.


본 방송은 제목 그대로 이야기 낭독을 하고 토크를 곁들인 내용으로, 이벤트 역시 게스트가 참전했을 뿐 기본 구성은 동일하게 진행되었습니다. 모니터 앞에서 보는 사람들에겐 이벤트 현장 실사가 아니라 일러스트 그림만 뜨고 음성만 전달되는 것이 아쉽더군요. 저가 카메라로 이벤트 현장 풀샷으로만 찍어줘도 만족했을 텐데..


낭독극은 '은하철도의 밤'이지만 각색이랄까, 거의 밑바탕 설정만 따오고 다른 작품과 짬뽕시킨 새로운 내용이더군요. 침착 진지한 내용이지만 중간중간 갑자기 코미디로 빠지며 분위기를 살리는 것과 순수 낭독 분량은 40분이지만 중간중간 편지를 읽거나 다른 코너를 진행하며 듣는 사람들이 지치지 않게 만드는 것이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만약 처음부터 끝까지 낭독 40분 했으면 분명 꾸벅꾸벅 조는 사람들 나왔을 겁니다.


개인적으로 이번 낭독극을 들으며 느낀 것은 제가 주목하는 성우인 타나카 마나미의 실력이 생각 이상으로 좋았다는 것과, 같은 사무소 선배가 같은 계통의 강력한 라이벌이란 것이었습니다. 프로덕션 바오밥의 애니메이션 분야 대표주자인 카네모토 히사코랑 프로덕션 바오밥 최대 기대주인 타나카 마나미의 연기 톤은 상당히 겹치는 부분이 있었습니다. 역량에 따라 폭을 넓혀서 저음이나 고음의 목소리를 연기할 수도 있겠지만, 그것까지 고려하더라도 카네모토 히사코가 타나카 마나미의 상위 호환격인 느낌을 주더군요. 나이도 경력도 2년 차이라 카네모토 전성기는 앞으로도 당분간 계속될 텐데 이런 환경 속에서 타나카의 전성기는 올 수 있을 것인지.



  1. '성우 그랑프리 더 라디오' 퍼스널리티. [본문으로]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성우 인터뷰를 중점적으로 취급하는 일본의 성우 잡지, '성우 그랑프리' 2014년 7월호 - 창간 20주년 기념지를 구입했습니다.


일본 직구입하면 배송비가 많이 들어서(아마존 직배송시 책은 단품 1000엔), 구매는 YES24 외서 코너에서 했고 배송 기간은 7일.


일본 잡지 구입은 이번이 처음으로, 응원하는 성우 유닛인 Rhodanthe*[각주:1] 특집이 실리고, 최근 재밌게 듣고 있는 라디오 방송 스자키니시[각주:2] 인터뷰도 수록되어 있다길래 망설임 없이 사봤습니다.


하드 디스크가 망가진 직후라 침착하게 앉아서 읽어볼 여유가 없어 아직 내용은 들여다보지 못했네요. 나중에 제가 관심 있는 기사들을 중점으로 요약/감상 올립니다. 혹여나 블로그 방문하신 분 중에서 '이 기사가 궁금해!'하는 것 있다면 알려주세요. 좀 더 자세히 적겠습니다(__)


슬쩍 펼쳐본 목차


상세한 목차(출판사 공식 사이트): http://www.st-infos.co.jp/magazine/seiyu_gp/tabid/72/Default.aspx




  1. 애니메이션 '금빛 모자이크'의 주역 5명. [본문으로]
  2. 업계인 청취율 1위라고 불릴만큼 관계자들이 많이 청취하는 방송. [본문으로]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히요 2014.06.18 02:1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예스24에서 살 수 있는지는 몰랐네요! 저도 가서 구매해야겠군요 흐흐

    • BlogIcon 빈둥거리는 포이카 2014.06.18 0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오! 아니 잠시만요............ 아.. 지금 교보문고에서 주문하면 교보문고 창고에 들여놓은 것이 있어서 당일 배송 가능한데 벌써 YES24에서 주문하셨다면 안타깝네요(...)

      교보문고가 단품 구입시 가격도 더 싸서 좋기도 하고요. 혹시 아직 안 사셨다면 교보문고로! 링크까지 첨부합니다.

      http://www.kyobobook.co.kr/product/detailViewEng.laf?ejkGb=JAP&mallGb=JAP&barcode=4910055870748&orderClick=LAG&Kc=

    • BlogIcon 빈둥거리는 포이카 2014.06.18 02: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늦게 보지 않으셨다면 주문 취소하시고 교보문고에서 주문하세요.
      취소가능 기간 넘지 않으셨기를.

  2. 히요 2014.06.19 11: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교보에서 무사구입했네요.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