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8월 19일) 일본 애니메이션 감독인 텐쇼가 애니메이션 제작 업체 '바이브리(Bibury) 애니메이션 스튜디오'란 곳을 설립했다는 소식이 있었습니다.


여러 제작 관계자들을 끌어 모아 설립한 모양인데, 설립 파티에는 다수의 성우들까지 참여해서 80명 규모로 크게 치렀다는군요.


텐쇼 감독이 예전 그리자이아 시리즈 감독을 맡았었기 때문인지 차기작인 '그리자이아 팬텀 트리거'가 막 설립된 바이브리에서 제작 결정되었다는 소식도 설립과 동시에 발표되었습니다. 설립 최초 작품이니 작품에 기합이 들어가리라 기대해봅니다.


텐쇼 감독은 2011년 게임 Rewrite의 오프닝 영상 감독으로 시작하여, 2013년 애니메이션 금빛 모자이크의 총감독으로 본격적으로 감독직을 수행하기 시작해 그리자이아 시리즈, 금빛 모자이크 시리즈, Rewrite 애니메이션판의 감독을 맡은 바 있습니다. 1999년 애니메이터로 업계에 들어와 동화, 원화, 콘티, 작화 감독 경력을 쭉 쌓아 온 상당한 경력자인데 감독 경력은 그렇게 길다고는 볼 수는 없는 인물입니다.


사실 저는 Rewrite 게임 오프닝과 금빛 모자이크에서 텐쇼 감독에게 받은 인상이 무척 좋아서 Rewrite 애니메이션도 무척 기대를 걸고 있었는데, Rewrite 애니메이션은 뭔가 작품 퀄리티가 기대 미만이라 조금 실망한 감이 있었습니다. 스토리 전개도 짜임새가 엉성한 느낌에 작화도 많이 붕괴되어 제작되었기 때문이죠. 어쩌면 Rewrite 제작 환경에 불만을 품어서 따로 독립해 나와 제작 회사를 설립한 건 아닐까 조심스럽게 추측해보게 되네요.


제작 회사 프로모션 영상도 있어서 봤는데, 분위기가 거의 금빛 모자이크와 흡사한 걸 볼 수 있었습니다. 역시 금빛 모자이크 감독... 심지어 프로모션 영상 속 등장인물에 캐스팅된 성우도 금빛 모자이크 성우인 타나카 마나미토야마 나오네요. 감독 본인이 자신의 가장 성공작인 금빛 모자이크에 애착이 강하단 걸 느낄 수 있는 부분입니다.





앞으로 바이브리가 어떤 길을 걸어 나갈 것인지, 그리고 감독인 텐쇼은 어떤 행보를 보여줄 것인지 기대됩니다.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은 금빛 모자이크 Pretty Days 대히트기념 무대인사 이벤트가 열렸습니다. 출연자는 Rhodanthe* 멤버 중에서 성우업 휴식에 들어간 타네다 리사를 제외한 나머지 4명 전원.


친분이 두터운 성우들 답게 각자의 트위터(트위터 계정이 없는 타나카 마나미 제외)에 멤버들의 사진이나 이벤트 이야기가 올라오며 현장의 즐거운 분위기를 보여주었습니다.



오늘은 '금빛 모자이크 pretty days'의 대히트기념무대인사입니다

Rhodanthe* 멤버들과 점심 먹고 있습니다

사진은 유미타씨랑! 대기실에서 했던 오시쿠라만쥬(밀기놀이) 재밌었어요!


금빛 모자이크 Pretty Days의 신주쿠 발트 9에서의 무대인사 끝났습니다!

점심 먹고 다음 요코하마도 힘차게 인사할거얏!

#kinmosa #마나미이 #마나미이


요코하마 부르크에서의 무대인사 끝났습니다. 다음은 시나가와로 갑니다! 기다려주세요!


얘가 얩니다. 확인해두세요. #kinmosa #유미이


그리하다! #kinmosa #유미이


그럼 문제입니다!

이거 뭘까?? #kinmosa #이 흑발은 #in이동버스


정답

포니테일이 무거워 등받이에 올려둔 나오짱이었습니다 #kinmosa #이 흑발은 #in이동버스


정말로 포니테일은 정말 정말 무거워요!

그야말로 뒷머리를 끌리는 마음!!(?)[각주:1]


지금부터 '금빛 모자이크 Pretty Days' 마지막 무대인사입니다!

아직 돌아가고 싶지 않아... 하지만 여러분께 감사를 전하기 위해 마지막까지 우리답게 힘내겠습니다!!

마나밍과 팝콘 먹었습니다


신주쿠, 요코하마, 시나가와에 찾아간 '금빛 모자이크 Pretty Days' 대히트기념무대인사도 마지막까지 힘차게 마칠 수 있었습니다!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Pretty한 세계를 여러분 곁에! 잘 부탁합니다!


정말로 정말로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감사합니다

금빛 모자이크 Pretty Days 아직 상영중입니다

앞으로도 금빛 모자이크는 당신의 곁에

그 아이들의 반짝임을 극장에서 잔뜩 눈에 세겨주세요


정말로 행복한 시간이었습니다

반짝이는 미소를 잔뜩 볼 수 있어 정말로 기뻤습니다. 앞으로도 오래도록 금빛 모자이크와 Rhodanthe*를 잘 부탁드립니다.



'금빛 모자이크' 전6회 무대인사 웃는 얼굴을 잔뜩 보여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니시짱과 '다섯 잎 클로버' 스탬프입니다. 타네짱과도 계속 이어져 있어. 우리 전원이 Rhodanthe*입니다!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1. 속담을 이용한 말장난 [본문으로]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성우 토야마 나오가 아티스트 데뷔합니다.


싱글 음반 발매일은 2017년 2월 1일로 아직 데뷔일까지 기간이 제법 남아 있는데 미리 선전 운동에 들어갔으며 트위터와 공식 사이트가 개설되었습니다.


트위터는 제가 봤을 때 이미 19,500명 이상의 팔로워가 있어 시작한 지 3시간도 안 된 트위터라 생각하기 힘들 정도로 많다고 생각해 놀랐는데 새로고침을 할 때마다 인원이 줄고 있는 걸 보면 팔로워수 조작이 들어갔던 것 같습니다. 하지만 인기 성우인 것은 분명하니 금방 5만 10만 넘기리라 예상됩니다. (이 글을 쓰면서 새로고침을 하니 갑자기 1분만에 26,000까지 늘어난 걸 보면 너무 과한 조작을 하는 인간이 있네요. 비뚤어진 팬심에 의한 조작인지 선전 효과를 위한 관계자측의 조작인지 이건 참 한심합니다.)


무대매너도 좋고 가창력도 있는 인물이니 앞으로 아티스트 활동이 기대되네요.


아참, 그리고 데뷔 레이블이 플라잉독으로 금빛 모자이크 유닛 Rhodanthe*로도 인연이 있으며 나름 규모도 있는 곳이라 선전은 확실하게 들어갈 것 같습니다.




공식 사이트: http://toyamanao.com

공식 트위터: https://twitter.com/naobou_official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주 발매된 라이브 블루레이의 감상 소감입니다.



1. 영상


별로 신경쓰지 않고 감상하면 다양한 각도에서 카메라를 잡아 예전 2014 라이브 블루레이보다 볼거리가 많아 보이지만, 꼼꼼하게 뜯어 보면 이번 블루레이는 도무지 칭찬해주기가 힘듭니다. 우선 멀리서 잡은 카메라는 움직임이 거칠고 흔들림이 심해 요즘 영상이 아닌 것처럼 느껴지고, 우측 하단쪽 카메라로 추정되는 영상 부분은 화질이 갑자기 거칠어져 위화감을 줍니다. 처음엔 일부러 그런 필터를 걸어서 옛스럽게 표현하나 싶었는데 그게 아니라 그쪽 카메라에서 찍은 영상은 뭔가 이상하더군요.


멤버들의 주요 춤 동작을 제대로 포착하지 못하고 너무 휙휙 전환하는 것도 큰 단점입니다. 6명이나 나와 있으니 모두를 순차적으로 보여줘야 하는 건 당연하지만, 각자 순서대로 포즈를 취하는 장면이나 늘어서는 장면은 정면에서 제대로 포착해서 모두를 똑바로 찍을 수 있어야 하는데 그걸 못합니다. Jumping!!은 다섯 명이 중앙에 겹쳐서 서는 장면이 있으니 카메라가 그걸 정면에서 잡아주면 좋은 각도가 되는데 비스듬하게 어설프게 잡고, Your Voice도 옆으로 늘어서서 차례대로 포즈를 잡는 부분이 있으니 정면에서 풀샷으로 찍으면 딱 좋은 장면인데 두 명씩 묶어서 이상한 각도에서 찍습니다.


카메라 수만 늘었지 라이브 영상의 완성도는 오히려 2014년보다 떨어진 것이죠.



2. 노래


[니시 아스카]


2014년 라이브를 하던 시절엔 분명한 한계가 엿보였습니다. 폐활량이 크지 않아 호흡이 부족해 목소리가 뱉어지지 못하고 먹혀들어가는 느낌이었고, 긴장해서가 아니라 힘이 약해서 목소리가 떨리기도 했습니다. 일반인 기준에서는 잘 부른다고 해도 가수로서의 역량은 없는 '단지 목소리가 귀여울 뿐인' 성우였습니다.


그러나 이번엔 테사구레 시리즈를 통해 만난 가수 겸 작곡가, 현재는 보컬 트레이너도 겸하고 있는 이노우에 준이치(오오토모 준)가 트레이닝을 해주면서 노래에 힘이 붙은 느낌이었습니다. 뱃속에서부터 쏟아내는 그 발성은 분명 예전 발성법과는 완전히 다릅니다. 아쉬운 건 너무 이노우에 준이치식 창법을 카피하면서 귀여운 목소리가 가진 장점이 가려졌다는 겁니다. 올 10월 아티스트 데뷔할 때 너무 이노우에 색으로 물들어 있을까 봐 걱정됩니다.


[타나카 마나미]


원래 귀여운 목소리이고 캐릭터도 귀여운 솜사탕 같은 이미지라 노래도 귀염귀염한 솔로 곡으로 가득한데, 가끔 보면 어라? 할 때가 있습니다. 지난 라이브에선 못 느꼈는데 이번 라이브를 들으니 의외로 노래가 안정적인 겁니다. 타나카 마나미는 상당한 고음 보컬이라 여기서 더 올리면 듣기도 부르기도 힘들겠다 싶은 키인데 안정감 있고 힘도 있습니다.


데뷔 초기에 모 라디오에서 선보인 노래 실력은 좋게 말해도 잘 부른다고 할 수 없었습니다. 그 당시 팬들이 붙인 별명이 뭐든 잘한다고 해서 '완벽짱'이었지만 노래만큼은 안타까웠죠. 자기 노래인데 음정 박자 전부 불안정했던 겁니다. 그랬던 인물이 Rhodanthe*로 활동하면서 실력이 급상승해서 지금은 다른 멤버들과 함께 불러도 어색함 없는 완벽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기술적으로 잘 부르는 건 아니지만 자기 개성에 맞는 훌륭한 보컬인 것 같습니다.


[타네다 리사]


멤버들 안에서 1~2위를 다투는 가창력 보유자라 생각하는데 이번 라이브에서는 아쉬운 부분이 있었습니다. 솔로곡 '사랑빛 아이리스'는 박자가 무척 빠른데 이 곡을 완벽하게 소화하지 못하고 호흡이 부족하다는 것이 느껴진 겁니다. 차분한 곡에서는 정말 안정적이지만 빠른 곡에 약한 모양.


그 밖의 곡에서는 안정감을 되찾고 좋은 무대를 보여주었습니다. 타네다 리사는 연기력이 좋은 만큼 노래에서도 감정 전달하는 능력이 뛰어나다는 느낌입니다. 이런 타입은 무리해서 빠른 곡을 하기보다는 발라드 계열을 해야죠.


[우치야마 유미]


멤버들 중에서 가장 노래 실력이 뛰어난 인물이 우치야마 유미가 아닐까 싶습니다. 어느 장르를 시켜도 안정적으로 부를 것이란 확신을 주는 가창력을 지니고 있습니다. 어떨 때는 CD를 틀어놓은 것이 아닐까 싶을 정도로 완벽해서 깜짝 놀랄 정도.


애니메이션 여주인공 특유의 모에 목소리 소유자가 아니다 보니 주로 주인공 친구 역할을 맡거나 소년 역을 맡아 아직 성우 팬 지지층이 썩 두텁지 못한데, 조금만 더 인기가 오르면 곧장 아티스트 데뷔해야 할 인물입니다. 가창력이 썩 대단하지 않아도 다수의 메인 히로인 역을 맡은 성우들은 인기에 힘입어 아티스트 데뷔해서 잘 나가는데, 우치야마 유미는 재능이 있는데 너무 묻혀 있습니다.


[토야마 나오]


토야마 나오의 가창력도 무시할 수 없이 뛰어납니다. 여러 작품에서 아이돌을 하고 있을 만큼 업계에서 실력을 인정받고 있죠. 특유의 울림 있는 목소리가 무척 안정적이고 라이브의 분위기를 띄우기 위해 요소요소에서 내지르듯 발성하는 것에서 나이는 가장 어린데 가장 원숙함이 느껴집니다.


현재 성우 아이돌로 크고 있지만, 아이돌을 넘어서 아티스트로 데뷔해도 성공할 인물입니다. 이미 아티스트로 데뷔한 다른 성우 아이돌과는 급이 다릅니다. 발음이 좋아 가사 전달력이 뛰어나고 음정 박자 완벽하고 라이브 분위기도 잘 띄우고... 단점이 없는 완벽함이네요.


[스와 아야카]


깜짝 게스트로 참가해 자기 솔로곡은 물론이고 CD 수록은 함께하지 않았던 Rhodanthe* 단체곡까지 같이 부른 스와 아야카입니다. 솔로곡에서는 겉보기엔 침착하게 춤 율동을 잘 소화하는 것처럼 보이지만 목소리에 긴장한 티가 역력하게 드러나고 있었죠. 제가 다른 작품 노래, 다른 라이브를 듣지 못해 실제 실력이 어느 정도인지는 이것만 보고는 잘 모르겠습니다. 단체곡에서는 이질적이지 않게 잘 녹아 들어가 있어 멤버들과의 호흡은 좋았습니다.



3. 춤 / 율동


2014 라이브 때도 그랬지만 이번에도 가장 눈에 띈 멤버는 타나카 마나미였는데요. 스스로는 춤을 잘 소화 못한다고 하는데 실제 모습을 보면 엄청 열심히 연습한 탓인지 가장 똑부러진 춤을 춥니다. 가끔은 아이돌을 보는 느낌까지 납니다.


토야마 나오도 똑부러지기로는 멤버 중에서 가장 똑부러진 인물이지만 라이브에서는 분위기에 맞춰 좀 더 기운찬 모습을 보여주는 것 같습니다.


타네다 리사는 앞서 연기력이 좋다고 했는데 이는 몸의 사소한 움직임에서도 드러납니다. 손끝의 움직임까지 곡에 맞춰 완벽한 연기를 해내는 느낌이 대단하죠.


우치야마 유미는 몸에 벤 귀한 집 아가씨 느낌이 강합니다. 실제로 주로 연기하는 건강발랄한 캐릭터들과는 달리 잘 사는 집안의 아가씨라는 소문인데, 단순한 동작 하나에서도 품위가 있더군요. 기운찬 곡을 부를 땐 뭔가 갭이 있는 신선함을 줍니다.


니시 아스카는 본인 스스로 운동을 못한다고 하는데 정말 그게 춤에서도 느껴지더군요. 멤버 중에서 가장 춤 동작이 소극적이어서 평소 활발한 성격에 안 어울릴 정도입니다.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해도 역시나 개최된 망가타임키라라페스타 이벤트.


트위터를 보고 있으니 여전한 모습의 금빛 모자이크 - Rhodanthe*팀이 보기 좋았습니다.


이벤트 시작 전 언제나처럼 다른 사람의 트위터 계정 탈취 행위가 시작되었네요.


시작은 N모씨가 우치야마 유미의 계정으로 올린 글.


"나, 우치야마 유미! 꽃도 부끄러워 할 20대 소녀! 오늘은 도쿄 돔 시티에서 Rhodanthe*가 날뛸거야~! by유미링 #탈취하지 않았어


이어진 반격(?)은 U씨가 니시 아스카의 계정으로 트윗.


이 인간, 자기 계정 있으면서 어째선지 탈취했어!!! Rhodanthe*는 오늘도 기합 가득!! 잘 부탁해~ #탈취당했어


예전부터 멤버 중에서 트위터 이용자는 우치야마 유미 뿐이어서 계정 훔쳐 글 올리기를 하곤 했었는데, 이번엔 자기 공식 계정이 생겼는데도 평소 버릇(?)대로 탈취한 니시 아스카입니다.


낮 이벤트가 끝나고 다같이 모여 사진을 올리고,


키라라페스타! 낮 타임이 끝났습니다~! 지금부터 밤 타임이에요. 금빛모자이크 팀 밤에도 힘내자~~!


밤 공연이 끝나고도 다시 기념 사진을 찍어 올리는 Rhodanthe*.


"망가타임키라라페스타" 낮밤 무사히 종료했습니다! 3년 연속 출연입니다!! 11월 12일의 금빛 모자이크 극장 상영까지 조금 기다려주세요!


우치야마 유미도 마무리 인사를.


키라페스에 와주신 여러분!! 정말 감사했습니다~ Rhodanthe*로 매년 참가할 수 있어 무척 행복합니다.

낭독극도 우리다운 느낌으로 보여드릴 수 있었던 것 아닌가 싶습니다(웃음) 앞으로도 잘 부탁해♡


키라라페스타 공식 계정에도 출연자 전원 단체사진이 올려졌는데 워낙 작아서 얼굴이 안 보일 지경이네요.



과연 내년에도 4년 연속으로 출연할 수 있을 것인가... 그렇게 되려면 애니메이션 3기가 결정되어야 할텐데 가능성이 얼마나 될런지 궁금합니다.



그 밖에 다른 작품 출연자들의 모습을 보고 싶다면 키라라페스타 공식 트위터 계정을 들여다보시길! (https://twitter.com/kirarafesta) 각 작품 공식 트위터 계정과 출연자들의 트위터를 리트윗하고 있어서 여러 사진과 글들을 볼 수 있습니다.



Posted by 빈둥거리는 포이카

댓글을 달아 주세요